SK이노베이션, ‘힐링플러스 스페이스’ 연다
SK이노베이션, ‘힐링플러스 스페이스’ 연다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11.26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기업 업사이클링 신제품 20여종 전시
SK이노베이션이 25일부터 30일까지 SK서린사옥에서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제품을 전시하고 제 5회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 대상팀의 연주를 듣는 ‘Healing+ Space’ 행사를 개최한다.
SK이노베이션이 25일부터 30일까지 SK서린사옥에서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제품을 전시하고 제 5회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 대상팀의 연주를 듣는 ‘Healing+ Space’ 행사를 개최한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SK이노베이션은 25일부터 30일까지 SK서린사옥에서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제품을 전시하고 제 5회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Great Music Festival, 이하 GMF) 대상팀의 연주를 듣는 ‘Healing+ Space’(이하 힐링플러스 스페이스)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는 발달장애인들이 위대한 꿈을 이뤄갈 수 있도록 2017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는 음악축제로 하트-하트재단이 주관하고 SK이노베이션, 문화체육관광부, SM엔터테인먼트 등이 함께 후원한다.

힐링플러스 스페이스는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제품을 통한 지구의 ‘힐링’과 GMF 수상팀의 연주를 통한 구성원의 ‘힐링’을 추구한다는 의미다.

‘힐링플러스 스페이스’는 지난 6월 SK이노베이션의 전 사업장을 대상으로 진행된 폐플라스틱 제품 체험 행사 ‘플러스틱 페스티벌’의 후속 행사로 SK이노베이션이 전사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ESG 경영을 일상에서도 실천할 수 있도록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는 SK이노베이션 계열이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해 집중하고 있는 폐플라스틱 업사이클링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일상 속 제품들을 소개한다.

전시된 업사이클링 제품들은 지난 6월 구성원 아이디어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SK이노베이션 계열 구성원 및 가족의 폐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SK이노베이션이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몽세누’와 ‘라잇루트’가 맨투맨, 후드티, 쇼퍼백, 에코백 등의 구성원이 제안한 아이디어를 반영해 제품화했다.

이 외에도 ‘우시산’, ‘모어댄’ 등 SK이노베이션이 지원하는 사회적 기업이 제작한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신제품 20여종도 선보인다.

특히 이번 행사가 시작하는 25일에는 지난 10월 제 5회 GMF에서 대상을 수상한 ‘비바체 앙상블’ 팀의 공연까지 더해져 특별함을 더했다.

SK이노베이션은 GMF에서 수상한 발달장애인 연주 단체가 다양한 연주 무대에 설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로 대외 연주 기회가 줄어들어 아쉬워하던 ‘비바체 앙상블’은 이번 행사를 통해 GMF 본선 연주곡을 비롯해 다양한 클래식 음악 연주를 선보였다.

연주를 관람한 SK이노베이션 계열 구성원들도 끝까지 자리를 지키며 비바체 앙상블의 연주에 찬사를 보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지구의 힐링을 위해 ‘힐링플러스 스페이스’를 조성한 만큼 행사 전반에 사용되는 홍보물에도 친환경적인 요소를 담았다.

버려진 페트병을 업사이클링하여 제작된 배너와 전자 현수막을 사용하며 ESG 경영의 의미를 더했다.

임수길 SK이노베이션 밸류크리에이션센터장은 “이번 ‘힐링플러스 스페이스’는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제품 전시회와 발달장애인 연주회를 통해 환경적 가치와 사회적 가치를 동시에 실현하고 확산시키기 위해 마련된 장”이라며 “일상생활에서 ESG를 실천하고자 하는 구성원들의 열정이 SK이노베이션의 ESG 경영을 강화시킬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