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전本, 농가 영농자재비 6억7,000만원 지원
고리원전本, 농가 영농자재비 6억7,000만원 지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1.2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안·일광 선진농업발전협의회와 사업추진 협약
김준석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장(우 5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준석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장(우 5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김준석)는 29일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농축산물 직판장에서 ‘기장군 농업인 영농자재 지원사업’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 본부장, 김종이 대외협력처장을 비롯해 장안·일광 선진농업발전협의회, 동부산농협, 기장양산축협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기장군 농업인 영농자재 지원사업’은 고리원자력본부가 지난 2016년부터 기장군 내 농업인들의 농업경영비 부담을 줄이고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진행하고 있는 사업이다.

올해 지원 금액은 전년도보다 2,000만원이 증액된 6억7,000만원으로 장안·일광 선진농업발전협의회에서 영농자재 교환권 형태로 기장군 5개 읍·면 거주 농업인들에게 배부한다. 영농자재 교환권을 배부받은 농업인들은 2022년 2월부터 동부산농협과 양산기장축협에서 비료와 종자, 사료, 영농 시설 자재 등을 구입할 수 있다.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장은 “이번 영농자재 지원을 통해 주변지역 농가의 영농자재비 부담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고리원자력본부는 앞으로도 기장군 농업인들의 소득 증대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을 적극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