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국제품질대회 9회 연속 최고상 수상 
한수원, 국제품질대회 9회 연속 최고상 수상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1.30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품질분임조경진대회 참가 5개 팀 모두 금상 수상 
한수원이 국제품질분임조경진대회(ICQCC)에 5개 팀이 참가해 모두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한수원이 국제품질분임조경진대회(ICQCC)에 5개 팀이 참가해 모두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23일에서 26일까지 인도 하이데라바드에서 열린 국제품질분임조경진대회(ICQCC) 경쟁부문에 5개 팀이 참가해 참가팀 모두 최고상인 금상(Par Excellence)을 수상했다. 

특히 원자력발전 회사로는 대회 최초로 9회 연속 최고상을 수상하며 한국 원전 및 수력·양수의 품질과 안전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게 됐다. 

한수원은 한울3발전소, 월성1발전소, 칠보수력, 예천양수, 청평양수가 참가해 발전설비 정비 프로세스 개선으로 예방정비시간을 단축하는 등 발전소의 안정적 운영에 크게 기여한 점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

지난 1976년 시작해 올해 46회를 맞은 이번 대회는 아시아 13개 나라의 대표기업 총 904개 분임조 6,000여명이 참가했으며 한국 대표단은 코로나19로 제주도에서 비대면 화상발표로 참가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한수원의 안전과 품질수준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성과”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품질 및 기술혁신 노력으로 발전소 안전을 확보해 국민으로부터 사랑받는 종합에너지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