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E&S, 임원인사 단행
SK E&S, 임원인사 단행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12.02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이낸셜 스토리 성공적 추진 목적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SK E&S는 올해 발표한 ‘파이낸셜 스토리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Global & New Energy sector로의 민첩하고 과감한 역량 강화’를 주요 골자로 하는 조직개편 및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2일 밝혔다.

SK E&S는 올 9월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향후 △수소 △재생에너지 △에너지솔루션 △저탄소 LNG 등 4대 성장 사업을 주축으로 Green Portfolio(그린 포트폴리오)를 완성해 2025년까지 기업가치 35조를 달성하겠다는 비전을 밝힌 바 있다.

한편 SK E&S는 글로벌 에너지 시장 진출에도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SK E&S는 지난 11월말, 미국 내 에너지솔루션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현지 법인 ‘PassKey, Inc.’를 신설한 바 있다.

SK E&S의 관계자는 “이번 임원인사 및 조직개편은 수소와 재생에너지, 에너지솔루션 사업 분야에서 빠르게 기회를 선점할 수 있는 인프라와 핵심 역량을 구축하고 Carbon-neutral(탄소중립) LNG Value Chain으로의 비즈니스 전환 추진을 위한 실행력을 높이는데 주안점을 뒀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SK E&S ‘22년 임원인사]
임원 신규 선임
△공성운 인재육성본부장 △김일영 Asset운영본부장 △도의환 재무1본부장 △박기대 PassKey Investment Banking Services담당 겸 Energy Solution Unit 담당 △박준수 기획본부장 △서경석 자율·책임경영지원실장 △염창열 Energy Solution사업지원실 담당 겸 EQ-TF 담당 △하형은 수소Engineering Group장 △권기준 인도네시아 Country Office 담당

자회사 대표 선임 (예정)
△사극진 코원에너지서비스 대표 △문상학 부산도시가스 대표 △김기영 충청에너지서비스 대표 △박화영 강원도시가스 대표 △박경식 전북에너지서비스 대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