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퓨얼셀,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표창 수상
두산퓨얼셀,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표창 수상
  • 유정근 기자
  • 승인 2021.12.07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력업체 상생·지역 일자리 창출 기여

[투데이에너지 유정근 기자] 두산퓨얼셀이 협력업체와의 상생과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1년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표창’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표창은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가 2018년부터 매년 진행해 온 행사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개인, 단체를 포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북도 익산에 생산 공장을 보유한 두산퓨얼셀은 2017년부터 지금까지 500여명을 직접 고용했으며 200여개의 협력업체 직원 2,600여명과 상생을 도모함으로써 지역 일자리 창출과 수소연료전지 국산화율 제고에 앞장섰다.

두산퓨얼셀은 앞으로 △PAFC 공장 증설 및 한국형 SOFC 제조 설비 구축 △해외 수출 확대 △기술 국산화를 위한 다양한 국책과제 수행 등을 통해 계속해서 양질의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계획이다. 특히 PAFC 공장 증설이 완료되면 생산 능력이 기존 90MW에서 275MW까지 증가해 340여명의 직간접 고용효과와 약 2,310억원의 생산유발효과 외에도 약 726억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가 예상된다.

두산퓨얼셀의 관계자는 “2014년 사업 초기대비 2021년의 협력업체 수는 약 20배 증가했으며 제품 국산화율은 98%까지 높였다”라며 “향후 대학교와 연계한 현장실습 프로그램, 지역사회 인재 양성, 산학협력 활성화 등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