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車 급속·완속충전기 기술규격 공개
전기車 급속·완속충전기 기술규격 공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0.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PCO-현대·기아차, 전기차 충전인터페이스 표준화 세미나 개최

KEPCO(한국전력, 사장 김쌍수)와 현대·기아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3일 서울 삼성동 COEX에서 KEPCO, 현대·기아차, 스마트그리드협회, 전기차충전기 제조업체 등 15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자동차 충전인터페이스 표준화 세미나’를 열고 전기자동차의 급속 및 완속충전기, 전기자동차와 충전기의 통신 프로토콜 등에 대한 기술규격을 공개했다.

KEPCO와 현대·기아차는 지난해 10월 전기자동차 충전인터페이스 통일 및 표준화를 위한 공동대응과 전기자동차 조기보급을 위한 상호협력을 위해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 양 사는 연구개발과 상호 협력을 통해 충전인터페이스 기술규격에 합의했다.

이번에 공개된 급속충전기는 주유소와 같이 주행 중 긴급하게 충전하기 위한 장소에 설치되고 충전시간은 20분 정도 소요된다.

완속충전 스탠드는 주차장, 쇼핑몰 등 장시간 주차가 예상되는 장소에 설치되고 충전시간은 약 5시간 정도 소요된다.

또한 통신 프로토콜을 이용해 충전금액, 충전 전력량 등 충전정보를 충전기에 설치된 화면을 통해 고객이 직접 확인하고 조작할 수 있도록 했다.

KEPCO는 전기자동차의 조기 보급 확산을 위해 전기자동차 충전장치에 대한 기술규격을 이번 세미나를 통해 공개함으로써 향후 전기자동차 및 충전인프라 보급이 확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KEPCO와 현대·기아차에서 발표한 기술규격은 전기자동차 충전인터페이스분야의 국내 최초 기술규격으로 국내기술이 국제표준으로 나아가기 위한 첫 걸음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