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신 한수원 사장, WANO 아시아지역 이사장 선출
김종신 한수원 사장, WANO 아시아지역 이사장 선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0.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원자력계 협력발전 공헌 인정

김종신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사진)이 14일 세계원자력사업자협회(World Association of Nuclear Operators: WANO)의 아시아지역 이사장으로 선출됐다.

김 이사장은 지난 30년 동안 한국 원자력산업 발전을 이끌어왔고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국제 원자력계의 협력발전에 공헌한 점을 인정받아 WANO 아시아지역을 총괄하는 동경센터 이사회의 만장일치로 선출됐다.

김 이사장은 아시아지역 이사장으로서 한국을 비롯해 일본, 중국, 대만, 인도, 파키스탄 등 총 104기를 운영 중인 아시아지역 원전운영 전력사를 대표하는 WANO 집행이사의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김 이사장은 이사장직 수락 연설을 통해 “그 동안의 경험을 활용해 기존 원전뿐 아니라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는 아시아 지역 신규 원전의 안전성을 높이는 데 이니셔티브를 발휘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 세계 438기의 원전을 운영 중인 전력사를 회원사로 두고 있는 WANO는 원전의 안전성 및 신뢰성 향상을 위해 지난 1989년 5월 창립된 비영리 단체로 영국에 본부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