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HARFKO 2011 '에이티이엔지'
미리보는 HARFKO 2011 '에이티이엔지'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11.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티이엔지, 하이브리드 데시칸트 제습기 개발

하이브리드 건조기 선두기업인 AT이엔지는 지난 5년간 25억원의 연구개발비를 투입해 최근 상용화를 완료한 ‘하이브리드 데시칸트 제습기’를 출품한다.

2004년 7월 설립된 이후 제습소재를 이용한 하이브리드 건조기 개발에 집중해 온 AT이엔지는 벤처기업 인증, 신기술(NET) 인증, 기술혁신기업(Inno-biz) 선정, 경기도 유망중소기업 선정 등을 통해 기업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그동안 제습소재를 이용한 하이브리드 건조기 개발에 집중한 결과 △사계절용 외기도입 공조시스템 및 공조방법 △데시칸트 제습기 △하이브리드 데시칸트 제습장치 및 그 제어방법 등 6개의 특허출원과 2개의 실용신안을 등록하는 등 기술력으로 승부하는 전문기업이다.

이번에 출품하는 ‘하이브리드 데시칸트 제습기’는 기존 냉풍건조에 비해 40% 이상의 에너지절약 및 40% 이상의 건조시간단축 효과 등 기술적 차별성이 있으며 기술 자체의 복잡성으로 인해 모방하기 어려운 혁신적인 기술이 적용된 제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현재 하이브리드 건조기는 오비맥주 이천공장을 비롯해 신세계백화점 부산 센텀시티 빙상장, KT&G 고려인삼창, 한국식품연구원 등에 설치돼 있고 포스코파워의 연료전지 조립공장에도 납품했다.  

▲ 하이브리드 건조기 (좌)와 가습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