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어떻게 하라고?
우리는 어떻게 하라고?
  • 승인 2001.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자원부는 지난달 24일 최근 국내 원전에서 잇달아 발생한 원전의 고장 원인을 분석하고 고장 재발을 방지하기 위한 원전 고장방지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산자부에 따르면 지난해 한전의 구조조정으로 인한 원전분야 종사자들의 사기저하와 운전원의 인적실수 및 취약설비에 대한 관리 미흡 등이 원전고장을 일으켰고, 이에 따른 국민들의 불안감이 증대돼 금번 대책을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산자부가 발표한 대책방안을 보면 경영평가지표를 이용률 위주에서 안전성 위주로 개선하고, 별도의 정원 증가 없이 근무교대제를 5조 3교대에서 6조 3교대로 개편키로 했다.

이와 함께 원전 종사자에 대한 교육훈련 및 취약설비에 대한 관리를 강화할 방침이며, 민간전문가 위주로 원전고장 조사위원회를 구성하는등 원전고장 대비체제를 구축하기로 계획했다.

한편, 고장으로 정지했던 영광 2호기 및 고리 2호기가 지난달 23, 24일 각각 재가동에 들어감으로써 현재 총 13기의 원전이 정상 가동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백승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