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가스안전촉진대회] 대통령표창/개인부문 김두식 대산종합가스 대표
[2014가스안전촉진대회] 대통령표창/개인부문 김두식 대산종합가스 대표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14.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SO 매뉴얼 통한 완벽시공 ‘무사고’

▲ 김두식 대산종합가스 대표
[투데이에너지] “앞으로도 기본 매뉴얼에 충실한 가스시설 시공과 긴급출동 응급 복구 등을 통해 대형 가스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014 가스안전촉진대회에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김두식 대산종합가스(주) 대표는 수상소감을 이같이 밝혔다.

김 대표는 한국가스안전공사의 ISO 인증 및 기본 매뉴얼에 따른 안전한 시공을 실천해 왔다.

이에 따라 대산종합가스는 ISO 기본매뉴얼에 의한 자재관리, 시험장비의 검교정, 부품 및 협력업체 관리 등 완벽한 시공으로 창사 이래 현재까지 단 한건의 하자나 부실시공으로 인한 사고발생이 없었다.

공사 현장별 설계도면 및 최종 완공도면을 전산화 해 시설별, 공급관로별 정보를 영구적으로 보관함으로써 추가 변경공사 시 정확하고 손쉽게 설계와 현장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해 고객의 가스시설 안전성을 확보하고 있다.

김 대표는 완벽한 긴급출동 응급복구 체계를 구축해 대형 가스사고 예방에 힘써왔다.

지난 1989년 12월경 63빌딩의 중압 300A 배관이 토압에 의한 균열로 가스가 누출됐을 때 긴급 출동, 신속하게 응급조치와 보수작업을 실시해 대형사고를 예방했다.

또 지난 2013년 10월14일 서울 강서구 화곡동 신축 공사장에서 가스가 누출됐을 때 즉각 현장에 도착, 공급중단 없이 복구작업을 실시해 사고를 예방했다.

서울도시가스와 제주도시가스의 협력사인 대산종합가스는 도시가스 보급에 필요한 배관공사 및 이설작업을 수행해오면서 철저한 시공관리를 통해 무사고 시공을 해왔다. 서울도시가스로부터는 2005년부터 7년 연속 최우수 협력업체로 선정돼 공로패를 받은 바 있다.

김 대표는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등 취약지역의 어려운 이웃에 대한 도시가스 보급으로 서민층 삶의 질 향상과 가스시공업체 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해왔다.

그는 또 고양·파주·문산시 등의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에 대한 무료 가스시설 개선과 안전점검으로 가스사고 예방에 기여해 왔다.

김 대표는 “앞으로도 취약지역의 단독세대 가스공급을 위한 설비공사 시에도 경제적으로 어려운 세대는 무료로 설치해줄 것”이라며 “최소한의 비용을 받고 타이머콕 보급운동에도 적극 앞장서 가스사고 없는 안전한 사회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