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수질정화시설 설계품질 향상 간담회
광해관리공단, 수질정화시설 설계품질 향상 간담회
  • 이종수 기자
  • 승인 2017.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사 및 운영관리 개선방안 논의

[투데이에너지 이종수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김익환)은 19일 강원도 원주시 본사에서 ‘수질정화시설 설계품질 향상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본사와 지사 사업 담당자 약 20명이 참석해 그간 수질정화시설 공사 또는 운영관리 시 도출된 문제점에 대해 논의하고 개선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했다.

수질정화시설은 지역주민에게 가장 익숙한 광해방지시설로 준공 후에도 지속적인 기술개발이 요구된다.

이에 따라 공단은 자체 역량강화, 소통 활성화 등을 통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시설 운영관리에 적용함으로써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할 예정이다.

공단 관계자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수질정화시설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정착시킬 것”이라며 “향후 지역주민이 만족할 수 있는 수질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