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분기 판매량, 프로판 감소 · 부탄 증가
3/4분기 판매량, 프로판 감소 · 부탄 증가
  • 조대인
  • 승인 2001.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가스부문은 전년대비 54% 판매 감소
대우중공업(대표 신영균)은 네덜란드의 페트로드릴社(Petro drill N.V.)로부터 반잠수식 원유시추선 2척을 3억2천만달러에 수주했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우중공업은 경남 거제 옥포조선소에서 제작해 시운전을 마친후 내년말까지 모두 인도할 계획이며 페트로드릴社는 이 시추선을 브라질 근해의 해양 유전개발에 투입할 예정이다.

이번에 계약한 시추선은 해상 조건에 따라 위치를 스스로 제어할 수 있는 다이나믹 포지셔닝 시스템이 설치되고 수심 1천5백미터의 바다에서 해저 9천미터까지 시추할 수 있으며 9노트의 속력으로 이동이 가능하다.

또한 현재 전세계적으로 가동중인 동급의 시추선 중 가장 가벼운 중량으로 심해에서 원유시추를 비롯 기타 해양탐사작업이 가능토록 한 차세대 시추선의 대표적인 설계로 알려지고 있다.

이번 계약과 관련해 대우중공업 관계자는 “전반적인 시추선 시장의 침체와 관계없이 이번에 수주한 차세대 특수선형의 시추선의 수요는 앞으로 계속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또 “지난해 2척의 시추선을 수주한데이어 또 2척을 연속 수주함으로써 향후 시추선 시장에서 확고한 우위를 점할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대우중공업은 지금까지 총 12척의 원유시추선을 건조, 인도했으며 지난해 2척을 수주한데이어 올해 또다시 동형의 시추선 2척을 수주했다.

한편 대우중공업에 시추선을 발주한 페트로드릴社는 브라질의 마리티마(MARITIMA)와 미국의 프라이드(PRIDE)社가 합작으로 설립한 회사로 지난해 브라질의 국영석유회사인 페트로브라스(PETROBRAS)와 장기 용선계약을 맺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