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2019년 일자리 친화기업 4곳 포상
한난, 2019년 일자리 친화기업 4곳 포상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0.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가정 양립제도·고용증대 확대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15일 지난 2019년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4개 협력기업을 일자리 친화기업으로 선정했다.

2019년 일자리 친화기업으로 최우수기업에 ㈜우원엠앤이, 우수기업에 다림건설(주), (주)비츠로넥스텍, (주)한국종합기술이 선정됐다.

선정 기업들은 지난해 한난이 실시한 청년 일자리 매칭사업에 참여하는 등 신규채용과 일·가정 양립제도 시행에 적극 노력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한난은 지난 2017년부터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협력기업을 지속 발굴해 고용친화 생태계 조성에 노력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신규채용 등 고용증대 분야와 일·가정 양립제도 시행 등 고용환경 개선 분야로 나눠 일자리의 양과 질이 균형있게 평가될 수 있도록 제도를 보완하고 포상규모도 확대했다.

한난 관계자는 “어려운 경제여건에도 고용확대 및 근로자 복지증진에 선도적인 노력을 기울인 4개 기업의 수상을 축하드리며 한난은 앞으로도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과 협력을 강화해 선순환 일자리 창출 구조를 만들어가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9년 일자리 친화기업 최종선정결과는 한난 홈페이지의 ‘동반성장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