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27일 서울 벚꽃 개화···평년보다 14일 빨라
기상청, 27일 서울 벚꽃 개화···평년보다 14일 빨라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0.0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22년 서울 벚꽃 관측 이래 가장 빠른 개화

 

서울기상관측소 관측목 개화 사진.
서울기상관측소 관측목 개화 사진.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기상청(청장 김종석)은 올해 서울의 벚꽃이 27일 개화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1922년 서울 벚꽃 관측을 시작한 이후 가장 빠르며 지난해(4월3일)보다 7일, 평년(4월10일)보다 14일 빠르다.

서울의 벚꽃 개화는 서울기상관측소(서울 종로구 송월길 52)에 지정된 왕벚나무를 기준으로 한다.

올해 벚꽃이 평년보다 빨리 개화한 이유는 2월과 3월의 평균기온이 평년보다 높고 일조시간도 평년보다 많았기 때문이다.

기상청에서는 날씨누리(www.weather.go.kr)를 통해 전국의 주요 벚꽃, 철쭉 군락단지 개화 현황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