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CITY에너지, 전기방식 매핑 프로그램 개발
CNCITY에너지, 전기방식 매핑 프로그램 개발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계최초···향후 IoT시스템 적용 확대
전기방식 매핑 프로그램 화면.
전기방식 매핑 프로그램 화면.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CNCITY에너지는 업계최초로 도시가스 전기방식시설의 전위데이터(배관 부식의 척도)를 분석하는 ‘전기방식 매핑 프로그램(이하 매핑 프로그램)’ 개발에 성공했다.

매핑 프로그램 도입은 배관 부식발생 시 점검구역을 자동 선정하고 현장조치 시간을 1/2수준으로 단축할 수 있게 됐다.

매핑 프로그램은 배관의 방식(희생양극식)을 고려해 정기적으로 측정하는 테스트박스에서의 전위 값과 SCADA시스템(집중 원격감시 제어시스템)에서의 실시간 전위 현황을 매핑화해 이상 구간 발생 시 즉시 처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또한 2017년부터 LG U+와 시작한 IoT 전위 측정자료를 이번 매핑 프로그램에서 활용할 수 있게 되면서 향후 IoT를 확대 적용해 실시간 분석을 목표로 하고 있다.
 
매핑 프로그램의 추가기능으로 전위 자료의 매핑을 통해 감시 영역을 구분할 수 있으며 PE배관 사이의 PLP배관에 대한 IoT 장비를 추가로 설치해 감시영역을 확장시켜 나갈 예정이다.

매핑 프로그램은 공급권역 내의 배관 방식 설계는 물론 배관 안전성 향상에 큰 역할이 기대된다.
 
황인규 CNCITY에너지 회장은 “이번 매핑 프로그램 개발은 현장에서 발생하는 작은 데이터라도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큰 가치를 가질 수 있다는 예를 보여 준 것”이라며 “안전점검원 모두가 매핑 프로그램을 현장에서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개발에 참여한 김재언 지오로그 대표는 “오픈소스(QGIS)를 활용한 매핑 프로그램은 그 확장성을 기대하고 향후 범위를 확대해 도시가스 사업에 있어 기본이 되는 프로그램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