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장애 청소년 43에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 지원
S-OIL, 장애 청소년 43에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 지원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억원 상당…2010년부터 11년째 지원 사업 펼쳐
조영일 S-OIL 조영일 수석부사장(좌)이 서울 마포 본사에서 강인학 경기도 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장에게 장애 청소년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조영일 S-OIL 조영일 수석부사장(좌)이 서울 마포 본사에서 강인학 경기도 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장에게 장애 청소년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S-OIL(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은 17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저소득가정 장애청소년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 전달식’을 열고 장애 청소년 43명에게 1억원 상당의 학습 보조기구를 전달했다.

이날 전달한 물품은 전동 높낮이 조절책상, 자세보조의자 등으로 사용 학생의 장애 유형을 고려해 제작한 맞춤형 기구다.

이를 위해 전국의 보조공학서비스 기관들로부터 지원이 필요한 장애 학생들을 추천 받고 재활공학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최종 지원 대상자를 선정했다.

S-OIL은 저소득가정 장애 학생들이 학업 기회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지난 2010년부터 경기도 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센터장: 강인학)와 손잡고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S-OIL은 올해까지 11년간 총 607명의 장애 청소년들에게 특수 제작된 보조기구를 전달해 학생들이 실질적인 학습 개선효과를 얻고 사회참여와 자립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조영일 S-OIL 수석 부사장은 “S-OIL의 작은 도움으로 많은 학생들이 기뻐하는 모습을 볼 때마다 보람을 느낀다”라면서 “S-OIL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후원을 통해 보다 많은 장애 청소년들에게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