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물자원公, 비대면 광산안전 온라인교육 실시
광물자원公, 비대면 광산안전 온라인교육 실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업계 종사자 법정 안전교육···올 12월까지 수강해야
광물자원공사의 광산안전교육 전용연수원 메인화면.
광물자원공사의 광산안전교육 전용연수원 메인화면.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광물자원공사(사장 직무대행 남윤환)는 코로나 19가 장기화됨에 따라 광업계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한 안전교육을 온라인 비대면으로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그동안 광물자원공사는 광산안전법 제7조 등 법령에 따라 집체교육 형태로 안전교육을 진행해 왔으나 코로나19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자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했다.

이에 따라 경영자부터 근로자까지 담당 직무별 교육과정을 온라인으로 수강하는 모든 광업계 종사자들은 법정 안전교육을 이수한 것으로 인정된다.

하지만 훈련·실습 위주의 교육이 필요한 광산구호대원의 경우는 소수 인원으로 제한된 집체교육을 받아야 한다.

수강방법, 교육과정 등 보다 자세한 사항은 광물자원공사 홈페이지(www.kores.or.kr)나 전용 연수원(mine.hunet.co.kr)에 접속하면 바로 확인이 가능하다.

이번 온라인교육은 올해 12월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나 코로나 19 유행 장기화 등을 고려해 향후 연장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공사 측은 전했다.

김남인 광물자원공사 실장은 “교육생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환경에서 교육을 받음으로써 집체교육 중단으로 인한 법정 안전교육 미이수 상황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며 “광업계 종사자들의 안전 의식 제고 및 안전한 현장 문화 정착에 기여하도록 다각도에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말 기준 국내 320개 광산에서 약 6,000명의 광산 근로자가 산업원료 광물을 생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