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신규 양수사업 유관기관 합동 워크숍 개최
한수원, 신규 양수사업 유관기관 합동 워크숍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참여자 간 소통의 장 마련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이 신규양수사업 유관기관 합동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이 신규양수사업 유관기관 합동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19일 경주 황룡원에서 신규 양수사업 유관기관 합동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앞으로 건설 예정인 영동·홍천·포천양수발전소를 명품 양수발전소로 건설하기 위한 노력의 하나로 양수발전소 건설 관련 한수원 직원 및 신규양수발전소 건설예정지 지자체 공무원, 각계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행사에서는 지역수용성 제고 실적 및 계획, 신규양수발전소 부지배치 예비설계(안) 등 양수발전소 건설사업 추진현황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신규양수 건설사업지원계획 및 발전소 주변지역 관광자원화 계획 등 지자체에서 추진하고 있는 주요사항에 대한 발표 및 토론이 이어졌다.

워크숍을 통해 발굴된 다양한 의견 및 아이디어는 각계 전문가의 자문과 적용 필요성 검토를 거쳐 신규양수사업 추진과정에 반영될 예정이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신규양수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기 위해서는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소통과 협력이 필요하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업참여자 간 신뢰를 구축할 수 있는 만남의 장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수원은 영동군, 홍천군, 포천시에 신규양수발전소를 건설할 예정으로 전원개발사업 예정구역 지정 고시, 실시계획 승인을 거쳐 순차적으로 착공·준공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