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기술·장애인고용公, 장애인 고용촉진 ‘맞손’
한국전력기술·장애인고용公, 장애인 고용촉진 ‘맞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협약 체결
함기황 한국전력기술 경영관리본부장(우)과 남용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남용현 고용촉진이사가 협약서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함기황 한국전력기술 경영관리본부장(우)과 남용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남용현 고용촉진이사가 협약서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은 27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종란)과 에너지 전문기술 산업분야 장애인 고용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함기황 한국전력기술 경영관리본부장, 남용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촉진이사를 포함한 양 기관 관계자들은 한국전력기술이 공공기관으로서 장애인 고용의무 이행을 넘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할 수 있도록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할 것을 약속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전력기술 특성을 반영한 적합 직무 개발과 맞춤인력 양성과정 도입을 바탕으로 장애인 고용을 확대하는 한편 장애인 근로자 지원 서비스 확대,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강화 등 장애친화적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특히 경력단절 여성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섬섬옥수’ 네일케어사업 등 사회형평적 일자리 확산을 위한 양 기관의 노력은 지속적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한국전력기술은 지난 8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함께 기획재정부 ‘공공기관 장애인 고용촉진 방안’의 일환으로 장애인고용 종합컨설팅을 실시했으며 지원자 응시자격 완화, 장애인 특별채용 등 에너지 전문기술분야의 장애인 진입문턱을 낮추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왔다.

함기황 경영관리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이 긴밀히 협력해 에너지 전문기술분야의 장애인 고용을 촉진하는 실질적인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한국전력기술은 맞춤형 직무 개발과 양질의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앞장섬으로써 장애인과 함께 나아가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