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로쉬 클린테크, 5세대 신규 LPG엔진 상용화
美 로쉬 클린테크, 5세대 신규 LPG엔진 상용화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차 중량 등급 기준 3~7등급 트럭까지 적용 가능
미 엔진제작사인 로쉬 클린테크가 신규 개발한 5세대 LPG엔진 시스템을 포드사의 대형 픽업트럭 F-750에 적용 및 상용화에 나선다.
미 엔진제작사인 로쉬 클린테크가 신규 개발한 5세대 LPG엔진 시스템을 포드사의 대형 픽업트럭 F-750에 적용 및 상용화에 나선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미국 자동차 엔진 제작사 로쉬 클린테크(ROUSH CleanTech)가 신규 개발한 5세대 LPG엔진 시스템을 포드사의 대형 픽업트럭 F-750에 적용해 상용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로쉬 클린테크의 5세대 LPG엔진 시스템은 기존보다 크기는 줄고 내구성은 강화돼 공차 중량등급(Gross Vehicle Weight Rating, GVWR) 기준 3~7등급의 트럭까지 적용 가능하다.

환경성 또한 뛰어나 캘리포니아 대기자원위원회(CARB)의 질소산화물 배출량 기준인 0.05g(g/bhp-hr)를 충족할 뿐 아니라 온실가스 배출량을 대폭 줄였다.

미국은 공차 중량등급(GVWR)을 통해 트럭 차종을 1등급에서 8등급으로 구분하고 있다.

소형 트럭은 1~2a등급, 중형 트럭은 2b~6등급, 대형 트럭은 7~8등급으로 구분하고 있으며 신규 LPG엔진 시스템은 중형 트럭부터 대형 트럭까지 적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터커 퍼킨스 미국 프로판 위원회(PERC) 대표는 “LPG차는 차량 운행비를 40~50% 절감 할 수 있고 유해 배출가스를 적게 배출해 지역사회 대기질 개선에 크게 기여할 수 있다”라며 “신형 엔진 상용화를 통해 LPG차 보급 확대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