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원전本, 한빛 3호기 주변압기 정비 위해 터빈·발전기 정지
한빛원전本, 한빛 3호기 주변압기 정비 위해 터빈·발전기 정지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압기 관리기준 도달 전 선제적 정비 수행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본부장 이승철는 2일 오전 10시경부터 한빛 3호기(100만kW급) 원자로 출력을 낮춰 3일 오전 8시경 터빈·발전기를 정지하고 주변압기 ‘C’상 정비에 착수할 예정이다.

한빛본부는 한빛3호기의 주변압기 내부를 냉각시켜주는 절연유에 포함된 에틸렌 가스 등 유중가스 농도가 제작사에서 권고한 관리기준에 도달하지는 않았으나 안전 최우선 원전운영 원칙에 따라 선제적인 정비를 수행하기로 했다. 

정비기간 동안 원자로 출력은 7%를 유지하게 되며 정비에는 약 10일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해당 변압기는 원자로 관련 설비가 아닌 전력계통 설비로 방사선 발생과는 무관하다.

한빛본부는 정비가 완료되면 발전을 재개할 예정이며 향후 주변압기 정비 상황에 대한 정보 공개를 통해 지역민과 소통하는 한편 국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원전 안전운영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