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비상대응체계 점검···동계 전력수급 만전
남부발전, 비상대응체계 점검···동계 전력수급 만전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정운영 대책 및 정보 공유 
남부발전은 발전운영부서장 화상회의를 통해 겨울철 안정적 전력수급에 대한 대책을 논의했다.
남부발전은 발전운영부서장 화상회의를 통해 겨울철 안정적 전력수급에 대한 대책을 논의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겨울철 안정적 전력공급을 위해 비상대응체계를 점검했다. 

남부발전은 2일 발전운영부서장 화상회의를 개최해 발전설비 안정운영 대책을 논의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지난해보다 올 겨울 추위가 매서울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동계 전력수급 전망을 공유하고 사업소별 설비 안정운영 대책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회의는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됐다.

남부발전은 동계전력수급기간 전 사업소 전력수급 및 코로나19 통합상황실 운영을 통해 긴급대응 근무체계를 확립하는 한편 철저한 현장점검 추진과 정비품질 향상으로 설비고장 등에 대비하고 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전력수급 상황별 비상계획을 수립하고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에 따른 전력계통 운영기준을 기반으로 공급력 확보를 위해 계획예방정비 일정 조정도 추진하며 한파, 폭설 등 긴급 재난상황에 대비해 사업소별 대응체계와 긴급복구방안을 점검하는 등 안정적인 전력수급과 신속한 대응에 대한 의지도 다졌다.

이번 회의에서는 발전회사 설비신뢰도 현황 공유와 더불어 발전설비 무사고, 무고장 달성을 위한 사업소별 기술점검 우수 개선사례, 유사고장 재발 방지를 위한 주요 권고사항 및 안정운영 대책에 대한 논의도 이어졌다.

윤진영 남부발전 발전처장은 “코로나19 재확산에 대비해 방역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겨울철 자연재해·대형 발전기 불시정지 등 돌발상황에 대비할 것”이라며 “철저한 비상대응체계 운영으로 안전사고 예방 및 발전설비 안정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