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코, 수평적 조직문화 조성 ‘앞장’
예스코, 수평적 조직문화 조성 ‘앞장’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통의 장 'Solution Community’ 마련
예스코의 관계자들이 'Solution Community’ 행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예스코의 관계자들이 'Solution Community’ 행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예스코(대표 정창시)는 지난 16일 본사에서 유연하고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조성하고 도시가스 안전 기술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소통의 장 ‘Solution Community’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는 유연한 소통 문화를 만들기 위해 직급별로 편성된 3개 그룹의 발표자가 경영진에게 조직문화의 개선 사항 및 기획 안을 직접 전달하는 자리였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발표자를 제외한 임직원은 사무실 개인 자리에서 시청하며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내용으로는 세대 간의 소통을 위한 10분동안 선후배의 자유로운 토론, 신입사원 조기 정착을 위한 팀 별 멘토링 운영 및 자존감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제시됐다.

특히 제안된 프로그램 중에 새로운 사내 업무용 메신저 ‘Flow’ 도입 프로그램은 개인 사생활을 분리하고 안전기술 발전 관련 제안 공유가 가능해 소통과 자율성이 중시되는 조직문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정창시 예스코 대표는 유연한 조직문화를 구축하고 나아가 안전 기술 발전을 위해 소통의 장에서 공유된 임직원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직원들과의 소통을 위한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