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탄公, 직원 갑질 예방·상생문화 제고 ‘앞장’
석탄公, 직원 갑질 예방·상생문화 제고 ‘앞장’
  • 박효주 기자
  • 승인 2021.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개 분야·3개 과제 ‘2020 공공기관 동반성장 우수사례’ 선정

[투데이에너지 박효주 기자] 대한석탄공사(사장 유정배)는 2020년에 추진한 주요업무 중 갑질근절 및 예방활동 등 2개 분야 3개 과제가 ‘2020 공공기관 동반성장 우수사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채택된 사례는 창의 선도적 동반성장활동 분야에서 ‘침체된 탄광도시 산업자산에서 캐내는 새로운 사회적 가치’, ‘비대면 플랫폼 구축 및 활용을 통한 갑질근절 및 예방활동’ 등 2개 과제가 선정됐다.

석탄공사는 도계광업소 자재창고 등을 활용해 지역커뮤니티 공간 조성을 추진하고 있으며 장성광업소 제2수갱 시설에 인접한 토지를 매각해 복합 문화플랫폼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매 분기 계약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온라인 고객만족도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직원들의 갑질 예방의식 및 상생문화에 대한 인식을 더욱 높이기 위해 그 결과를 비대면 플랫폼에 공개하고 있다.

유정배 석탄공사 사장은 “이번 우수사례 선정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과제 발굴로 지역사회 및 협력업체와 함께 성장하는 에너지공기업으로서 동반성장 문화 확산에 앞장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동반성장 우수사례는 중기부가 동반성장 평가 대상 기관인 58개 공공기관의 주요 업무 중 타 기관에 비해서 우수한 실적을 채택하여 공유하기 위해서 매년 선정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