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판 뉴딜사업에 올해 21조원 투입···에너지부문 4.2조원
한국판 뉴딜사업에 올해 21조원 투입···에너지부문 4.2조원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44억7,000만원 예산 투입해 올해 중 수소충전소 180기 구축
올해말 수소전문기업 최초 지정···E탄소중립 혁신전략도 마련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판 그린뉴딜에 정부가 21조원의 예산을 투입해 올해를 제도적 기반을 완비하고 규제개혁을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 실현의 원년으로 삼겠다는 의지를 표명하고 나섰다.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은 최근 제4차 ‘한국판 뉴딜 당정추진본부’ 회의를 갖고 녹색 인프라 구축을 위해 공공시설 제로에너지화, 녹색 생태계 복원, 스마트 물 관리 등에 2조5,00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미세먼지, 열섬완화 등을 위한 도시숲 확대를 위해 936억원, 25개 대표 스마트그린도시 지원을 위해 526억원을 투입하며 23개 광역상수도, 44개 지방 상수도에 189억원, 4,676억원을 투입해 ICT·AI 기반 스마트 관리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특히 에너지관리 효율화, 신재생에너지 확산, 그린모빌리티 보급 확대를 위해 4조2,0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스마트전략망을 갖추기 위해 138만5,000호 아파트에 지능형전력계량기인 AMI 보급을 추진해 2023년 500만호를 목표로 976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노후 민간건물에 대해 에너지진단을 실시한 후 에너지절감 빅데이터를 구축 및 제공하며 500kW 이상 재생에너지 통합관제시스템을 구축한다.

도심과 농촌, 산업단지 등을 대상으로 4,905억원의 태양광 설비 융자 지원을 통해 392MW의 설비를 갖추며 최소 340억원 규모의 수소경제펀드도 조성한다.

또한 500억원에 이르는 녹색보증을 도입하고 그린수소생산 등 기술개발에 449억원, 3개 수소시범도시 조성에 245억원을 투입한다.

전세계 자동차시장이 전기와 수소차 등 무공해자동차 중심으로 빠르게 재편되는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친환경차 보급 확대를 위해 1조100억원을 투입해 전기차를 10만1,000대, 3,655억원을 투입해 수소차 1만5,000대, 180억원을 투입해 전기이륜차 2만대도 보급할 계획이다.

인프라 조성을 위해 3만9,000기의 전기충전기에 923억원, 744억7,000만원을 투입해 수소충전소를 올해말까지 누적 180기를 구축시킨다는 방침이다.

또한 어린이통학차량에 210억원을 투입해 6,000대를 보급하며 3,264억원을 투입해 화물차 2만대를 대상으로 대당 400만원 지원해 LPG로 전환하며 노후경유차 34만대를 조기폐차 지원키로 했다.

녹색산단 조성, R&D, 녹색 금융 지원 등 녹색산업 육성을 위해 1조3,000억원을 투입한다.

녹색산단을 위해  2022년까지 140억원을 투입해 7개 산단에 스마트 에너지 플랫폼을 구축하며 스마트생태공장 30개소, 클린팩토리 300개소 구축, 3,000개의 소규모 사업장을 대상으로 노후 미세먼지 저감시설 교체 지원을 위해 1,500억원을 투입한다.

‘그린뉴딜100’을 통해 유망기업 30개사 선정 및 지원에 712억원을 투입하며 ‘그린스타트업 2000’을 통한 400개사 선정 및 지원을 위해 233억원을 투입하며 녹색산업 융복합 지역거점단지 조성에 236억원을 투입한다.

특히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CCUS 등 기후기술 강화 및 녹색금융 확대에 나선다.

이를 위해 대규모 CCUS 통합실증, 초미세먼지 대응기술에 234억원을 투입하며 미래환경산업육성 융자를 위해 3,000억원의 예산을 배정했으며 Net-zero 유망기업자금으로 200억원을 확보했다.

한국판 그린뉴딜 10대 대표과제 가운데 1조2,800억원의 예산이 배정된 그린에너지 가운데 신재생에너지 금융지원사업, 태양광·풍력·수소 등 R&D 공고를 1월중에 실시하며 6월중 대전 유성에 태양광 R&D센터를 착공하며 3~4월 중 신재생에너지 보급지원사업에 대한 공고를 할 예정이다.

2조4,700억원의 예산이 배정된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사업을 위해 1월 중 보조금 지원 확대 및 산정기준 개편, 친환경차 구매 목표제, 3월 중 K-EV100 선언식을 가질 예정이다.

이를 통해 올해 12월 수소차 2만호 전달식, 수소전문기업 최초 지정, 에너지 탄소중립 혁신전략을 마련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