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전本, 신한울1호기 방사능방재 최초훈련 실시
한울원전本, 신한울1호기 방사능방재 최초훈련 실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전원 상실 비상 상황 가정
한울본부 방재요원들이 방사능방재 훈련을 하고 있다.
한울본부 방재요원들이 방사능방재 훈련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는 27일 신한울1호기 방사능방재 최초훈련을 실시했다.

방사능방재 최초훈련은 ‘원자력시설 등의 방호 및 방사능방재대책법’ 및 ‘원자력사업자의 방사선비상대책에 관한 규정’에 따라 원자력 시설 사용개시 전 비상대응능력을 점검하기 위한 훈련이다.

이번 훈련은 경북 울진군 동쪽 80km 해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발전설비에 손상이 가고 발전소에 공급되는 모든 전원이 상실되는 비상 상황을 가정했다.

한울본부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전체 참가자에 대한 발열체크 후 마스크를 착용한 채 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모든 전원이 상실된 상태에서 비상 전원 확보를 위한 이동형 발전차 투입, 부상자에 대한 비상의료구호 활동 등에 중점을 두고 실제상황처럼 훈련했다.

박범수 본부장은 “이번 훈련은 운영을 앞둔 신한울1호기 비상요원의 비상대응능력을 점검할 수 있는 좋은 계기였다”라며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원전 안전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