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사회적가치 실현 비대면 상생 팔도장터 개최
한전, 사회적가치 실현 비대면 상생 팔도장터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억4,000만원 지역경제 기여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김종갑)은 설 명절을 맞이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촌과 상생하고 농수산 특산물 구매 활성화를 위해 지난 1월18일부터 22일까지 비대면 ‘상생 팔도장터’를 개최했다.

상생 팔도장터는 전국의 대표 농수산 특산물을 임직원들이 직접 만날 수 있도록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거래로 연결해주는 온라인 장터이다.

상품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현장 판매 대신 ‘사전 예약 후 사후 배송’의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설 명절 전 물품을 배송받을 수 있게 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장터는 온누리상품권 결제가능 품목을 신설해 결제 방법을 다양화했으며 전통시장·사회적경제기업·지자체 추천 농특산물 등 참여업체를 확대했으며 구매 참여 대상을 한전 뿐 아니라 자회사(한전FMS, 한전MCS, 한전CSC) 직원까지 넓혔다.

이번 장터를 통해 한전 및 자회사 직원들은 약 1억4,000만원의 특산물을 구매하며 농수산물 소비 촉진에 적극 동참했다.

앞으로도 한전은 농수산 특산물 구매에 대한 직원들의 관심을 지속적으로 유도하기 위해 연간 시행 횟수를 확대하는 등 지역과 상생하는 사회적 책임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