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업계, “수소경제 육성·안전관리 법률 시행 환영”
수소업계, “수소경제 육성·안전관리 법률 시행 환영”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유관단체, “에너지전환 현실성있는 대안 공감”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H2KOREA 등 국내 수소산업 관련 기업과 유관단체는 5일 ‘수소경제 육성 및 수소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의 시행에 대해 환영한다는 공동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들 기관은 성명서를 통해 세계 각국은 수소에너지가 에너지전환을 위한 가장 현실성 있는 대안으로 공감하고 있으며 정책 지속성을 위한 독립된 법적 체계를 마련한 국가는 우리나라가 유일하다고 환영했다.

특히 ‘수소경제 육성 및 수소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에 기반한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으로 상생협력을 통한 고용창출·신사업 발굴·인력양성·기술개발 등 우리경제 전체의 성장을 도모하고 기후변화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들 기관은 “최근 전 세계가 온실가스 순배출량 0을 목표로 하는 넷제로(Net Zero)  정책을 펼치며 미세먼지 저감, 온실가스 감축 등 기후변화 대응에 사활을 걸고 있으며 주요 선진국은 수소에너지가 에너지전환을 위한 현실성 있는 대안임에 공감하고 다양한 수소경제 육성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치열한 경쟁이 예고된 글로벌 수소경제 시장 속에서 우리 정부와 국회는 지난해 2월4일 세계 최초로 수소법을 제정하며 글로벌 수소경제 시장 선점을 위한 첫발을 내디뎠다”고 평가했다.

궁극적으로 정책 지속성의 근간이 되는 독립된 법적 체제를 마련한 국가는 우리나라가 유일하다는 점에서 이번 수소법 시행이 품는 의미는 매우 크다는 것이다.

이들 기관은 “수소법은 총 62개 조항으로 수소경제 이행 추진체계 마련, 전문기업 육성 및 지원, 생산·활용 기반조성, 사용시설 안전관리 등의 체계를 정립해 우리나라가 수소경제 ‘퍼스트 무버’로서 글로벌 수소경제 정책과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권위와 위상을 공고히 할 결정적인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에 수소법 시행을 환영하며 상생협력을 통한 고용창출·신사업 발굴·인력양성·기술개발 등으로 우리 경제 전체의 성장을 도모하고 탄소중립을 통한 기후변화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