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에코발전본부, 설 맞이 착한선물 나눔
영동에코발전본부, 설 맞이 착한선물 나눔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릉시 복지시설·취약계층 생필품 및 연탄 등 기부
영동에코발전본부 관계자들이 강릉종합자원봉사센터에 강릉시 취약계층 20가구를 위한 연탄과 만두빚기 재료비를 기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동에코발전본부 관계자들이 강릉종합자원봉사센터에 강릉시 취약계층 20가구를 위한 연탄과 만두빚기 재료비를 기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동발전 영동에코발전본부(본부장 이보석)는 9일 설을 맞아 강릉종합자원봉사센터에 강릉시 취약계층 20가구를 위한 연탄과 만두빚기 재료비를 기탁했다.

이번 기탁은 민족 대표명절인 설을 앞두고 남동발전이 연탄 4,000장과 만두빚기 재료비를 지원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취약계층의 따뜻한 명절나기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재료비는 지역경제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온누리상품권을 구입해 전달했다.

또한 영동에코발전본부는 지난 1일부터 1주일간 강릉시 복지시설 6곳을 방문해 지역농가에서 구매한 과일과 필요한 생필품을 전달해 ‘착한 선물 나눔’ 캠페인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영동에코발전본부의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에 지역사회에 더 많은 관심이 필요한 시기”라며 “이번 착한선물 나눔활동이 취약계층과 전통시장 활성화에 작게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