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기업규제해소 위한 기업성장응답센터 오픈
남동발전, 기업규제해소 위한 기업성장응답센터 오픈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 규제혁신시스템 마련 ‘첫 걸음’
한국남동발전 기업성장응답센터 개소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한국남동발전 기업성장응답센터 개소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16일 진주 본사에서 중소기업에 대한 불합리한 규제를 해소하고 정부가 추진 중인 기업활력시스템을 조기에 정착하기 위해 온·오프라인 기업성장응답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기업성장응답센터는 정부의 ‘공공기관 기업활력시스템 구축·운영’ 가이드라인 일환으로 지난해 12월 조직개편 당시 설치돼 불합리한 중소기업 규제애로 해소, 기업민원 피해방지를 위한 보호제도 마련과 확산, 정부정책 제도 개선, 법령개정 등 독자적으로 해결하기 어려운 과제들 또한 ‘중소기업 옴부즈만’과 협업해 해결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에 남동발전은 본사 1층에 별도의 전용상담창구를 마련해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와 기업민원 내방고객의 접근 편의성을 도모했다.

또한 회사 홈페이지에 규제애로를 신고하는 응답센터를 마련해 ‘기업규제애로 상시발굴을 위한 체계적인 규제혁신 시스템’을 온·오프라인으로 갖추게 됐다.

이날 개소식에서 남동발전은 기업활력시스템 조기정착과 활성화를 위해 기업성장응답센터를 소개하는 리플릿을 제작, 전사 직원에게 배부함으로써 안에서 밖으로 퍼져나가는 친기업문화 조성의 초석을 마련했다. 앞서 1월 남동발전은 기업민원 신고자에 대한 불이익이나 차별을 금지하는 기업민원보호 온라인 서약을 전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바 있다.

배영진 남동발전 신사업본부장은 “향후 정부의 기업활력시스템 구축과 운영이 착근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규제애로 발굴, 자체규제 정비, 전직원 대상 교육홍보 강화, 발전공기업 및 혁신도시 내 공공기관 간 정기교류 등을 진행해 좀 더 수준 높은 기업민원행정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며 “남동발전 기업성장응답센터가 중소기업의 활력을 제고하고 규제혁신의 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