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3·1절 맞아 보훈가족 밀키트 전달
동서발전, 3·1절 맞아 보훈가족 밀키트 전달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전통시장에서 위문품 구매·100가구 식재료 지원
한국동서발전과 국가보훈처 울산보훈지청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한국동서발전과 국가보훈처 울산보훈지청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제102주년 3‧1절을 앞두고 국가유공자 등 보훈가족에게 전통시장에서 구매한 위문품(밀키트)을 지원한다.

동서발전은 24일 국가보훈처 울산보훈지청(울산 남구 소재)에서 신용민 한국동서발전 사회공헌부장, 임영옥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 사무처장, 김상출 울산보훈지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보훈가족 밀키트 전달식을 가졌다.

동서발전은 전달식 후 울산보훈지청이 울산 지역구별로 선정한 국가유공자, 참전용사, 상이군경 등 보훈가족 100가구를 대상으로 밀키트를 지원한다.

밀키트에는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 울산 지역 신정시장 소상공인들과 협업해 구성‧제작한 500만원 상당의 쌀, 계란 등의 식재료가 포함된다.

동서발전의 관계자는 “3·1절을 맞아 나라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분들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의 말을 전한다”라며 “앞으로도 순국선열과 애국지사의 숭고함을 되새기고 예우를 갖추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해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상이군경복지회관에 설치된 노후 냉‧난방기 2대 교체와 생필품을 지원하고 11월에는 국군장병을 위해 위문금을 후원하는 등 보훈가족과 국군장병의 복지향상을 위해 폭넓은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