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아이이테크놀로지, 中 창저우 2년 연속 지역사회 기여
SK아이이테크놀로지, 中 창저우 2년 연속 지역사회 기여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7개 기업 수상···8억7,000만m² 규모 분리막 생산능력 확보
SK아이이테크놀로지 중국 창저우 LiBS 법인 전경.
SK아이이테크놀로지 중국 창저우 LiBS 법인 전경.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SK이노베이션의 소재사업 자회사 ‘SK아이이테크놀로지’가 중국에서 진행해 온 지속적인 투자와 지역사회를 위한 공헌 활동을 중국 지방 정부로부터 인정받았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의 중국 창저우 LiBS법인은 지난 2월18일 창저우시 행정센터에서 혁신발전대회의 일환으로 열린 ‘2020년 창저우시 주요 투자 프로젝트 시상식'에서 ‘창저우시 우수 투자상’을 수상했다.

LiBS(Lithium-ion Battery Separator, 리튬이온배터리분리막)이란 얇은 필름 모양으로 전지의 양극과 음극 사이에 위치해 폭발·발화와 같은 이상작동을 막는 배터리 핵심소재로  배터리 성능과 안정성을 좌우하는 핵심 고부가가치 제품을 말한다.

‘창저우시 주요 투자 프로젝트 시상식'은 창저우시 내에서 기존 계획과 같이 꾸준히 투자를 추진한 기업을 선정하는 행사로 올해 총 7개 기업이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에서 SK아이이테크놀로지 중국 창저우 LiBS법인은 코로나19 팬데믹 등의 영향으로 글로벌 투자가 쉽지 않은 상황 속에서도 계획대로 착실히 투자를 진행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이 상을 수상한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중국 기업이 아닌 대한민국 기업이 중국 지방 정부로부터 그동안의 공로를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더욱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이달 19일에는 SK아이이테크놀로지 중국 창저우 LiBS법인의 구성원이 ‘2020년 진탄 발전 공헌 인물상’을 수상하며 연달아 좋은 소식을 전했다.

‘진탄 발전 공헌 인물상’은 중국의 13.5 규획 기간 중 진탄구의 발전에 지대한 공로 및 모범을 보인 단체 또는 개인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이 역시 2년 연속으로 중국 지방 정부가 지역사회를 위한 SK아이이테크놀로지의 기여를 인정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깊다.

13.5 규획(13차 5개년 계획)은 지난 1953년 중국의 ‘1.5계획’이 수립·집행된 이후 13번째 경제계획으로 2016~2020년까지 5개년의 중국 경제발전에 대한 중·장기적 목표와 방향을 설정하는 핵심 정책이다.

앞서 지난해 11월 SK아이이테크놀로지 중국 창저우 LiBS법인 구성원들은 사업장 인근에 위치한 발달장애인 학교인 ‘진탄구계지학교(金坛区启智学校)’를 찾아 발달장애를 가진 학생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의 연이은 수상은 코로나19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해외 사업장에서 경제·사회적가치 창출을 위한 본격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다.

한편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성장세에 따라 생산능력을 빠르게 키워 충북 증평을 비롯해 중국 창저우시, 폴란드 실롱스크주 등의 공장에서 현재 8억7,000만m² 규모의 분리막 생산능력을 확보했다.

이는 여의도 면적(8.4km²)을 약 104번 덮을 수 있는 규모로 현재 건설 중인 해외 공장들이 가동하는 올해 말에는 생산능력이 약 13억7,000만m²로 2023년 말에는 현재의 두 배가 넘는 약 18억7,000만m²에 이를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