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50 탄소중립 효율적 실현방안 제시
2050 탄소중립 효율적 실현방안 제시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색E전락연구소, 섹터커플링 역할 웨비나 개최
2050년 탄소중립 시나리오 발표 : 섹터커플링의 역할 행사 안내도.
2050년 탄소중립 시나리오 발표 : 섹터커플링의 역할 행사 안내도.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필요한 모든 부문을 연계하고 효율적인 실현방안을 제시할 섹터커플링 역할에 대한 논의가 진행된다.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는 독일의 에너지전환 씽크탱크 Agora Energiewende, 김성환 의원실과 함께 오는 11일 온라인 Zoom 웨비나를 통해 ‘2050 탐소중립 시나리오 발표:섹터커플링의 역할’ 토론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2050년 탄소중립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발전부문뿐만 아니라 수송, 건물, 산업 등 전 부문의 순배출이 제로가 돼야 하다. 그런 맥락에서 섹터커플링은 모든 부문을 연계(coupling)하고 전력과 열, 그 밖에 수소와 같은 에너지 캐리어를 최대한 효율적으로 이용해 에너지시스템의 탄소중립을 달성하는 개념이다.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는 2050년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섹터커플링의 역할을 모색하고자 이번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미래 에너지시스템 변화 가능성을 심도있게 논의하고 재생에너지를 중심으로 한 2050년 탈탄소 로드맵을 수립하고 실현하는데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행사는 권필석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 소장의 ‘국내 에너지시스템 섹터커플링 적용 가능성 및 효과’, 패트릭 그라이첸 Agora Energiewende 사무총장의 ‘독일의 2050 탈탄소 계획’ 주제발표가 진행되며 이후 전영환 홍익대학교 전기공학부 교수를 좌좡으로 패널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웨비나 참석 희망자는 사전등록(http://url.kr/y7cw1i)을 하거나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02-552-0940)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