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 준공
한난,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 준공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발전사업 그린뉴딜 ‘선도’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 전경.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 전경.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지난달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와 미세먼지 없는 친환경 항만 조성을 위해 건설한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의 사업개시 신고를 완료했다고 지난 5일 밝혔다.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는 항만공사와의 협업으로 광양항 인근 유휴부지 활용을 위해 2018년부터 진행된 사업으로 광양항 서측배후단지 일대 폭 1.8~2m, 길이 4km 구간의 자전거도로에 1.2MW급 용량으로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해 시설 운영 시 연간 1,650MWh의 전력 공급과 770톤의 이산화탄소 감축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이 시설은 태양광 개발에 따른 환경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기존 시설물을 적극 활용하고 주변 시설물과의 조화를 고려해 One-Post Type(단일 구조물 방식)을 도입했다.

한난의 관계자는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인 한난은 기후변화 대응, 탄소중립 등 글로벌 신 패러다임에 적극 대응하는 한편 향후에도 신재생에너지 기반의 그린뉴딜사업 등에 지속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