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서해에너지, 안전 확보 전 임직원 ‘합심’
미래엔서해에너지, 안전 확보 전 임직원 ‘합심’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사고·무재해 달성 가스안전 결의 대회’ 실시
가스안전 결의 대회 후 미래엔서해에너지 관계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가스안전 결의 대회 후 미래엔서해에너지 관계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미래엔서해에너지(대표 박영수)는 안전실천과 사고예방으로 지역민에게 신뢰받는 기업이 되겠다는 다짐의 ‘가스안전 결의 대회’를 실시했다.

충남서북부 5개시·군(당진, 서산, 예산, 태안, 홍성) 도시가스 공급업체인 미래엔서해에너지는 지난 11일 충남 당진 소재의 본사에서 신축년 한 해의 무사고·무재해를 결의하는 ‘가스안전 결의 대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가스안전 결의 대회를 통해 미래엔서해에너지는 ‘시설건전성 확보, 안전관리 시스템 고도화, 비상대응 체계 안정화, 안전문화 효율화’의 4가지 목표 실현을 다짐했으며 김충식 안전관리본부장은 이날 대회사를 통해 ‘가스사고 위해요소를 사전에 발굴해 차단하고 배관공사와 안전관리부분의 선제적 관리강화를 통해 무재해 사업장을 조기에 정착시켜 나가자"며 의지를 다졌다.

이에 미래엔서해에너지 임직원들은 ‘중대재해기업 처벌법 관련조항 해설’ 및 ‘산업재해 예방’에 대한 교육을 받았으며 업무 시 안전조치 현황에 대한 세심한 점검 실시를 통해 철저히 대비할 수 있도록 안전시스템을 구축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지침과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