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최익수 신임 사장 취임
한전원자력연료, 최익수 신임 사장 취임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비전 제시 및 지속성장 강조
신임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
신임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전원자력연료는 18일 본사 대강당에서 최익수 신임 사장의 취임식을 가졌다.

이날 취임식에서 최익수 사장은 “한전원자력연료의 지속성장을 위해 신사업 개발 및 추진으로 미래성장 토대를 구축하고 원자력연료의 안정적 공급과 안전·청렴 경영 구현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어 최 사장은 “노사화합문화 구축을 통해 원만한 노사관계를 유지하는 등 조직 활성화를 도모하고 대외 유관기관 및 단체와 유대관계를 강화해 상생 협력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최익수 신임 사장은 충남 홍성 출신으로 인하대 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지난 1987년 한국전력공사에 입사해 30년 넘게 근무하면서 감사실장, 대전충남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또한 지난 2018년부터 한전원자력연료 경영관리본부장을 지내면서 예산 긴축집행 및 판매계약의 획기적 변경을 주도하며 회사의 흑자 달성에 기여한 바 있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는 지난해 12월 사장 공모에 착수해 사장추천위원회의 심사 등을 거쳐 17일 임시 주주총회에서 최익수 사장을 선임했다.

신인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이 취임식에서 경영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신인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이 취임식에서 경영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