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중진公, 중소기업 해외판로 지원 ‘맞손’
동서발전·중진公, 중소기업 해외판로 지원 ‘맞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진출·동반성장 지원 협력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좌 3번째),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좌 4번째) 등 관계자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좌 3번째),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좌 4번째) 등 관계자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과 손잡고 중소벤처기업의 해외판로 지원과 동반성장에 앞장선다.

동서발전은 29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중소벤처기업 해외진출 지원 및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 간 상호 협력체계 구축으로 중소벤처기업 해외판로를 지원하고 동반성장을 위한 혁신성장 기반을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전력기자재 등 발전분야 중소벤처기업의 온·오프라인 수출 지원을 확대하고 해외조달시장 진출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수출기업의 정보를 교류하고 양 기관의 지원사업을 공동 홍보한다.

양 기관은 지난 2018년 내일채움공제 협약을 체결해 동서발전 협력 중소벤처기업 핵심인력의 고용안정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기반을 마련해왔다. 동서발전은 현재까지 12개사, 38명을 대상으로 2억2,800만원을 지원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이 협업을 강화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벤처기업의 수출 활성화에 더욱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된다.

동서발전의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벤처기업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가장 필요로 하는 해외판로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민·관·공 협력관계 구축으로 동반성장 문화 정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울산시(울주군), 당진시와 협력관계를 구축해 에너지산업 및 지역 주력산업 분야의 중소벤처기업 육성을 지원(기술개발, 사업화 등)하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