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매립공사 무재해 다짐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매립공사 무재해 다짐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개발公, 안전 결의대회 개최
매립공사 무재해 안전결의대회에서 시공을 맡은 건설사 직원대표가 무재해 안전결의를 하고 있다.
매립공사 무재해 안전결의대회에서 시공을 맡은 건설사 직원대표가 무재해 안전결의를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새만금개발공사(사장 강팔문)는 29일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매립공사 현장사무실 앞에서 무재해를 다짐하는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매립공사 안전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매립공사는 새만금 복합개발용지 내 도시 조성공사의 전 단계로 총 1,225억원 규모의 예산을 투입해 10.46km 길이의 제방을 쌓고 총 1,907만m³의 매립과 2,119만㎥의 준설을 시행한다. 지난해 12월에 공사에 착수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현재는 사업부지 진입로를 개설 중이다.

이날 열린 결의대회에서는 공사, 새만금개발청, 원·하도급사 및 현장 근로자 등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매립공사 관계자가 합심해 안전 결의문을 제창하고 안전관리 강화방안을 발표하였다.
 
참석자들은 공사 현장의 무재해·무사고를 결의함으로써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맡은 바 임무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강팔문 새만금개발공사 사장은 “이번 결의대회를 통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것이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한 핵심 가치임을 공유하고 이번 사업현장 전체에 걸쳐 안전에 대한 강력한 의지가 전파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