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정보문화재단·서울시자원봉사센터, 탄소중립 추진 ‘맞손’ 
에너지정보문화재단·서울시자원봉사센터, 탄소중립 추진 ‘맞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전환 역량강화 및 시민 실천 협약 체결
김의욱 서울시자원봉사센터 센터장(좌)과 윤기돈 에너지정보문화재단 상임이사가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의욱 서울시자원봉사센터 센터장(좌)과 윤기돈 에너지정보문화재단 상임이사가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에너지정보문화재단(대표 윤기돈 상임이사)은 서울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김의욱)와 1일 센터 상상마당에서 ‘2050 탄소중립 및 에너지전환 실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자원봉사를 매개로 시민들이 2050년 탄소중립과 에너지전환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체결했다.

재단은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수행하는데 협력하고 탄소중립과 에너지전환을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도록 양 기관의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한 자원봉사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앞으로 양 기관은 정보공유, 토론, 실천사례 발굴 등 다양한 협력을 통해 성공적인 탄소중립 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윤기돈 상임이사는 “이번 협약이 기후위기 상황에서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탄소중립·에너지전환 실천에 참여를 확대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며 “시민사회의 탄소중립·에너지전환 역량강화 네트워크가 구축되고 지속적이고 다방면의 협력이 이뤄지도록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