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기술公·경북행복재단, 여성장애인 사회공헌 MOU
가스기술公·경북행복재단, 여성장애인 사회공헌 MOU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삶의 질 향상·권익 개선 활동 힘 모아
MOU 체결 후 관계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MOU 체결 후 관계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고영태)는  2일 경북 포항시 경상북도여성장애인 복지관에서 여성장애인 특화 사회공헌활동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상대적으로 세심한 배려와 관심이 필요한 약 8만명의 경상북도 여성장애인을 대상으로, 주거환경과 권익 개선을 목적으로 체결됐다. 

가스기술공사는 경북행복재단 및 경상북도여성장애인복지관과 협업을 통해  경북 여성장애인을 대상으로 가스기기 안전점검 및 교체, 냉·난방용품 지원 등의 그린누리 에너지복지 프로젝트와 사례조사에 기반한 여성장애인 맞춤형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업무협약의 첫 번째 활동으로 공사는 경북여성장애인의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일상을 지원하기 위한 KF94 마스크 5,000매를 경상북도여성장애인복지관에 기부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진수남 가스기술공사 경영지원본부장은 ‘이번 협약이 그동안 소외된 여성장애인의 기본권과 성평등을 실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길 바라며 향후에도 지역사회 다양한 소외계층에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