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고분자학술상에 정병문 이화여대 교수 선정
한화고분자학술상에 정병문 이화여대 교수 선정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용 고분자 생체재료 설계합성·바이오메디컬 연구 기여
한화고분자학술상을 수상한 정병문 이화여대 교수
한화고분자학술상을 수상한 정병문 이화여대 교수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화토탈이 제정하고 한국고분자학회가 주관하는 ‘한화고분자학술상’의 올해 수상자로 국내 의료용 바이오 소재 연구에 기여한 정병문 이화여자대학교 화학나노과학과 교수가 선정됐다.

한화토탈은 8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고분자학회 춘계총회’에서 2021년 ‘한화고분자학술상’ 수상자로 선정된 정병문 교수에게 상패와 연구지원금 1,000만원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정병문 교수는 ‘의료용 고분자 생체재료 설계 합성 및 바이오 메디컬 분야 응용 연구’를 통해 국내 의료 화학 및 소재 분야의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한화고분자학술상을 수상하게 됐다.

한화토탈은 기초과학과 석유화학산업 기술의 근간이 되는 고분자과학 발전을 위해 지난 2005년 한화고분자학술상을 제정하고 매년 탁월한 연구업적으로 국내 고분자과학 분야의 발전에 기여한 과학자를 선정해 1,000만원의 연구활동비를 지원하고 있다.

한화고분자학술상을 수상한 정병문 교수는 “고분자 바이오 소재 응용과 관련한 연구를 20여년간 할 수 있도록 도움 주신 분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라며 “앞으로도 바이오 분야에서 실용적인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