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公, PC오프제 시행
해양환경公, PC오프제 시행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집중력 향상 및 일·가정 양립문화 실현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지난 12일부터 법정근로시간 준수 및 근로문화 개선을 위해 근로시간 외에는 업무용 PC가 자동으로 꺼지는 ‘PC오프(PC-OFF) 제도’를 본격적으로 시행했다고 밝혔다.

‘PC오프 제도’는 직원들의 유연근무제, 근태(휴가, 조퇴 등) 및 시간외 근무 등 개인별 정보를 반영해 근무시간 외에는 PC가 자동으로 차단돼 추가 근무를 하지 못하도록 하는 제도로써 시간외 근무는 별도 사전 승인이 있어야만 사용이 가능하다.

공단은 ‘KOEM형 일‧가정 양립 선순환 체계 구축’ 달성을 목표로 노사간 합의를 통해 초과근무 감축 및 직원들의 쉴 권리 보장을 위해 시간외 근무수당 폐지 및 연차 촉진제를 도입한 바 있다.

김희갑 해양환경공단 경영관리본부장은 “PC오프 제도가 개인의 자율성 및 효율적인 업무수행에 초점을 맞춰 시행하고 있는 만큼 보다 책임감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업무에 임하는 것은 물론 일·가정 양립의 유연한 조직문화를 실현할 수 있는 방향으로 정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