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호영 의원, 수소차 세일즈 마케팅 본격 추진
안호영 의원, 수소차 세일즈 마케팅 본격 추진
  • 유정근 기자
  • 승인 2021.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 사내 운송용 수소트럭 도입
안호영 의원이 포스코현대차를 방문했다.
안호영 의원이 포스코현대차를 방문했다.

[투데이에너지 유정근 기자] 안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완주·진안·무주·장수)이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에서 생산하는 수소상용차 세일즈 마케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안호영 의원실에 따르면 포스코는 포항, 광양 제철소 내에서 운행하는 1,500여대 규모의 25톤 트럭을 수소차로 전환할 예정으로 첫 번째 실무협의를 위해 현대차 상용차 전주공장에 방문했다.

안호영 의원은 지난 2월3일 포스코 수소모빌리티 사업을 현대자동차 전주공장과 함께 출발할 수 있도록 포스코 수소사업부를 만난 적이 있다. 이어 지난 2월16일 현대자동차와 포스코가 수소 관련 사업분야에서 협력을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실무협의는 포스코가 앞으로의 현대차 수소상용차 개발현황과 추진계획을 듣고 수소상용차 제작사양, 제작시기 등을 심도있게 협의하는 등 양사 간 추진계획에 차질이 없도록 점검하는 자리를 마련한 것이다.

이번에 물류사업부와 산업가스수소사업부, 자동차소재연구소 핵심 임원진들이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을 방문해 공장이 수소모빌리티 사업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안호영 의원은 “세계 1위 기술력을 지닌 현대차는 스위스에 수소트럭 1,600대 계약에 이어 향후 포스코가 트레일러 등 대형트럭 수소차 1,500대를 구입한다면 현대차는 대형 수소트럭을 개발하는데 탄력을 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완주군에 소재한 현대상용차가 수소모빌리티 사업의 세계 선두주자가 될 수 있도록 관련 입법 활동을 통해 국회에서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