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2021 국가산업대상’ 2개 부문 동시 1위
S-OIL, ‘2021 국가산업대상’ 2개 부문 동시 1위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랜드전략부문 2년 연속, 정유·에너지부문에서도 1위 수상
S-OIL이 서울 스위스 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2021 국가산업대상’ 시상식에서 브랜드전략, 정유-에너지 2개 부문에서 1위에 선정됐다
S-OIL이 서울 스위스 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2021 국가산업대상’ 시상식에서 브랜드전략, 정유-에너지 2개 부문에서 1위에 선정됐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S-OIL(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은 15일 서울 스위스 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2021 국가산업대상’ 시상식에서 브랜드전략, 정유-에너지 2개 부문에서 각각 1위에 선정됐다.

국가산업대상은 산업정책연구원(IPS)이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가 후원해 우수한 경영능력과 차별화된 제품·서비스로 국가 산업 발전에 기여한 기업들을 선정해 매년 시상하고 있다.

S-OIL은 CEO 리더십, 차별화된 브랜드전략, 제품ㆍ서비스의 사회적 가치, 외부기관 수상실적 등에서 뛰어난 성과를 인정받아 브랜드 전략부문에서 2년 연속 1위에 올랐고 올해 신설된 정유·에너지부문에서도 1위에 선정됐다.

S-OIL은 정유, 석유화학, 윤활 부문이 조화를 이루는 사업 구조를 바탕으로 ‘최고의 경쟁력과 창의성을 갖춘 친환경 에너지·화학 기업’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코로나 위기 상황에서도 높은 수준의 품질과 서비스를 통해 고객 만족을 높이고 소비자와 시장에 대한 깊은 이해를 바탕으로 브랜드 가치를 강화하는 창의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S-OIL은 지난 2007년부터 정품ㆍ정량을 회사가 직접 보증하는 ‘믿음가득주유소’ 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환경부 주관 휘발유·경유 ‘수도권 환경품질등급평가’에서 국내 정유사 중 유일하게 6년 연속 최고 수준을 유지하는 등 고품질·친환경 제품을 생산해 소비자 이익을 보호하고 환경과 고객의 안전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있다.

또한 캐릭터 ‘구도일’을 활용한 통합적 마케팅활동과 공익캠페인, 세련된 디자인과 친환경 자재ž조명을 적용한 새로운 주유소 사이니지(Signage) 도입, 전기차와 모빌리티 이용 트렌드에 맞춰 전기차 충전시설 확충 및 전기자전거 제휴 등 환경변화에 맞춰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추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