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국가산업대상 동반성장부문 2년 연속 수상
한전KDN, 국가산업대상 동반성장부문 2년 연속 수상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中企 기술 협력·지역상생 상생문화 확산 기여 인정
윤종철 한전KDN 상생협력부장(우)이 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윤종철 한전KDN 상생협력부장(우)이 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전KDN(사장 박성철)은 15일 서울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2021 국가산업대상’ 시상식에서 동반성장부문 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2021 국가산업대상(National Industry Awards)’은 산업정책연구원(IPS)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 등이 후원하는 행사로 우수한 경영 성과와 차별화된 제품·서비스를 통해 국가 산업 발전에 이바지하고 지속가능한 성장동력을 제공하는 기업 및 공공기관을 선발해 시상하고 있다.
 
한전KDN은 전력ICT기술협력 선도, 동반성장 및 지역상생 확산, 판로개척 및 성장지원, 에너지ICT 산업생태계 조성을 동반성장 4대 핵심전략으로 정하고 12개 분야의 32개 실행과제를 전사적으로 추진하는 등 대내·외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선도한 점을 인정받아 본상을 수상했다.
 
특히 정부의 혁신성장 정책에 부응해 중소벤처기업부 및 대중소농어업협력재단과 공동투자형 기술개발 협력을 함께했으며 중소기업 R&D 투자활성화를 위한 54억원 규모의 협약기금을 조성했을 뿐만 아니라 지난해 ‘언택트시대 중요정보 유출방지를 위한 원격 물리보안체계’ 등 6개 과제를 신규로 지원해 중소기업 지속성장 기반 마련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했다.
 
또한 한전KDN은 코로나19 시대에 경영난을 겪는 중소기업을 위한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금액 및 에너지ICT 스타트업 기업지원을 확대했으며 비대면 국내·외 판로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와 함께 온라인 전용 채용관에 등록된 중소기업 대상 인센티브 지급, 상생결제제도 확대운영, 우수협력사 장기재직 지원 등 중소기업 맞춤형 프로그램을 신규로 발굴하는 등 동반성장 생태계 문화조성을 선도하고 있다.
 
박성철 한전KDN 사장은 “코로나19로 많은 기업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라며 “산업생태계의 기반이 될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사업모델 개발을 통해 실질적이고 지속가능한 성장에 필요한 지원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