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TP·KTC, 기업 경쟁력 강화 ‘맞손’
전남TP·KTC, 기업 경쟁력 강화 ‘맞손’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1.0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기업 연구개발, 기술지원 등 공동 노력
제대식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 원장(좌)과 유동국 전남테크노파크 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대식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 원장(좌)과 유동국 전남테크노파크 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전남테크노파크(원장 유동국, 전남TP)는 21일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원장 제대식, 이하 KTC)과 전남TP에서 광주·전남지역 기업육성 및 산업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연구개발 정책 및 사업기획 협력 △신기술 국내·외 표준화 기술지원 △기업 육성을 위한 공동사업 발굴 △인적·물적 인프라 공동 활용 등을 추진한다.

전남TP는 지역 내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하고 새로운 혁신기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한 산업정책기획과 기업지원 통합플랫폼 구축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컨트롤 타워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KTC는 지난해 10월 전남 곡성에 산업용 고압직류기기평가센터를 구축해 차세대 전력시장의 핵심인 직류기기/부품의 기술개발 및 시험평가로 국내 전력·에너지분야 산업 육성을 꾀하고 있다.

제대식 KTC 원장은 “에너지 산업의 메카인 광주·전남지역의 기업들을 위한 연구개발, 시험·인증, 기술지원 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가 에너지 산업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