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에너지·적십자, 함께하는 ‘맛남 도시락’ 나눔
대성에너지·적십자, 함께하는 ‘맛남 도시락’ 나눔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계층 200세대 안부 살펴 
맛남도시락 나눔활동을 마치고 관계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맛남도시락 나눔활동을 마치고 관계자들이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대성에너지(주)(대표 윤홍식)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회장 송준기)는 22일 적십자 대구지사 강당에서 중구지역 취약계층 200세대를 위한 ‘맛남 도시락’ 후원 및 나눔 활동을 펼쳤다.    

맛있는 만남의 줄임말인 ‘맛남 도시락’ 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 감소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해 도시락을 제작하고 이를 적십자 봉사원이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하는 나눔 활동이다. 

이번 활동에는 대성에너지 직원 및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중구지구협의회(회장 이정숙) 소속의 봉사원 10여명이 동참해 중구 소재 식당에서 새벽부터 정성껏 준비한 음식 포장 작업 후 중구지역 취약계층에 따뜻한 마음과 함께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대성에너지 직원은 “지역 내 소상공인과 취약계층 모두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나눔 활동에 참여할 수 있어 의미가 깊다”라며 “코로나19 시대에 맞는 다양한 방법의 나눔과 봉사문화가 더 확산돼 행복한 지역사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지난 2009년 대구적십자사와 사회공헌협약을 맺은 대성에너지는 매년 무료급식 및 삼계탕 나눔, 사랑의 빵 만들기 봉사활동에 꾸준히 참여했으며 지난해에는 든든도시락 나눔, 명절 희망꾸러미 나눔 활동에 참여하는 등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