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도시가스, 전력선통신 기반 가스AMI 구축 ‘박차’
서울도시가스, 전력선통신 기반 가스AMI 구축 ‘박차’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앤유글로벌과 기술개발·보급사업 추진 등 협력 강화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서울도시가스(대표 박근원, 김진철)는 씨앤유글로벌(대표 임수빈, 김현종)과 지능형계량인프라(AMI) 분야 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제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가스AMI 및 가스안전기기에 대한 통신기술 개발 △가스AMI 실증 및 보급사업 △에너지 통합 AMI 구축 및 관련 서비스 사업 등의 추진을 위한 협력을 강화하고 관련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양사는 이미 지난해부터 전력선통신(PLC)을 활용한 가스AMI 시스템 개발을 두고 협력해왔으며 올해 3월에는 공급권역 내 한 공동주택에서 전력선통신 기반 가스AMI 통신환경 테스트까지 성공적으로 완료한 바 있다. 연내 실증사업을 통해 현장 적용할 계획이다. 

김현종 씨앤유글로벌 김현종 대표는 “씨앤유글로벌은 전력선 통신의 핵심 기술(SoC)을 보유하고 있으며 전력AMI 국내 최대 납품 실적 및 기술을 바탕으로 가스AMI 사업과 연계를 한다면 에너지 사업에 시너지 효과를 만들 수 있으며 전기·가스의 빅데이터를 통해 에너지 효율화 및 서비스 사업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김요한 서울도시가스 부사장은 “서울도시가스가 보유한 고객 서비스 인프라와 씨앤유글로벌이 가진 AMI 기술을 결합해 안전하고 신뢰성 있는 가스AMI를 도입하고 나아가 당사 모바일 고객센터 ‘가스앱’을 통해 전기·가스AMI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소비자 친화적인 에너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