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전本, 신고리3호기 방사능방재 전체훈련 실시
새울원전本, 신고리3호기 방사능방재 전체훈련 실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상대응 절차 등 점검
신고리3호기 방사능방재 훈련이 진행되고 있다.
신고리3호기 방사능방재 훈련이 진행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상민)는 29일 자연재난과 사고상황을 대비한 신고리3호기 방사능방재 전체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원자력발전소 인근 지역에 발생한 강풍으로 신고리 3호기의 안전계통에 이상이 발생해 원자로건물 내의 방사성 물질이 대기로 누출되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으며 방사능방재 대응조직 발족 및 운영, 대외기관 상황전파, 종사자 및 주민보호조치 권고 수행 등의 훈련을 통해 방사선 비상요원들의 비상대응역량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상민 새울원자력본부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어떤 비상상황이 발생하더라도 원전 안전을 확보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졌으며 발전소 내 비상사고를 대비한 비상대응 역량을 면밀히 점검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라며 “어떤 비상상황에서도 국민이 안심할 수 있도록 평시에도 철저한 훈련으로 위기대처능력을 키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훈련은 사회적 거리두기, 훈련장소 방역, 개인별 위생조치 등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정부의 방침을 준수하며 시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