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해상풍력 국산화비율 반영제 의견 수렴
남동발전, 해상풍력 국산화비율 반영제 의견 수렴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풍력산업협회 이메일 통해 접수
탐라해상풍력발전단지 전경.
탐라해상풍력발전단지 전경.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김회천)이 3일부터 7일까지 5일간 해상풍력 ‘국산화비율 반영제(LCR: Local Content Rule)’ 도입을 위한 의견을 수렴한다고 밝혔다.

남동발전은 해상풍력의 국산화비율 반영을 통한 국내 해상풍력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3월 외부 용역을 통해 자체 국산화규정 초안을 만들었으며 지난달 29일 풍력산업협회 주관으로 진행한 공청회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그 후속 절차로 5일간 각 업계의 의견서를 제출받는다.

이후 업계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남동발전은 ‘해상풍력 국산화 비율반영제(안)’을 상반기 중 공포할 예정이다.

의견서는 풍력산업협회 대표메일(wind@kweia.or.kr)로 접수받고 있으며 공청회 발표자료 및 의견서 양식 등 자세한 사항은 협회 홈페이지(www.kweia.or.kr)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